‘우리고장이야기’ 초등3학년 수업 보급

워크북·북아트·VR·동영상 콘텐츠로 수업

장현숙 기자

작성 2020.05.19 13:01 수정 2020.05.19 13:01

오산시가 역사, 지명, 생활환경, 축제 등 지역 문화와 특색을 워크북·북아트·VR·동영상 콘텐츠로 제작해 초등학교 3학년 사회과 수업을 지원한다.


시는 초등학교 3학년 사회과 수업에 지역의 내용이 부족하 지적에 따라 2018년부터 북아트와 함께하는‘함께 배우는 우리고장 오산이야기’교재를 제작해 학교에 배부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관내교사 20명을 편집위원단으로 위촉해 오산시의 역사, 지명, 생활환경, 축제 등의 내용을 담은 2020학년도‘함께 배우는 우리고장 오산이야기’교재를 만들었다.

 

북아트, VR, 동영상으로 구성된 워크북은 코로나19로 온라인 유튜브 수업으로 학습자료로 수업에 유용하게 활용되고 있다.

워크북은 오색시장으로 대표되는 오산의 모습과, 지명, 문화유산, 축제, 환경 등 다양한 오산의 이야기를 담았다. 북아트는 오산시의 상징인 까산이 만들기와 에코리움을 입체적으로 만들어 볼 수 있게 제작했다.

또한, 오산시 24개 법정동의 유래와 모습을 각각의 동영상에 담고 궐리사를 비롯한 주요 문화재를 VR로 제작해 학생들이 생생하게 오산을 배울 수 있도록 했다.


 오산시 관계자는 “이번 2020학년도 ‘함께 배우는 우리고장 오산이야기’는 19년도 교재의 보완점을 반영해 동영상, VR 등 다양한 방법으로 오산시를 이해하고 배울 수 있도록 제작했다”면서, “이 교재를 통해 우리 학생들이 우리고장 오산을 더 사랑하며 성장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Copyrights ⓒ 인천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장현숙기자 뉴스보기
s173831